메뉴 건너뛰기

한국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공유하자

성명서

 

이룸센터는 설립 취지에 따라 모든 장애인을 위한 공간으로 거듭나라!

모든 장애인이 이용가능한 공유 휴게처, 공유 사무실, 문화예술공간을 마련하라 -

 

지난 1021, 21대 국정감사 중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김민석)이 장애인개발원에 이룸센터 내 공유 공간 마련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당시 발언에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은 장애인개발원이 운영하는 이룸센터가 노무현 대통령 때 장애인 관련 국정 공약 이행 차원에서 설립되었음을 주지하며, 국회 앞에 위치한 좋은 장소 및 수준급의 시설 환경 등을 갖춘 이룸센터를 “(일부)단체들이 다 쓰면 될지질문했다. 나아가 국회 앞에서 피켓 시위 등을 진행하는 소소한 장애인이 비나 햇빛이라도 피할 수 있게 함께 공유할 수 있는공간 추가 운영 방안을 찾아볼 것을 운영 측에 요청했다.

 

당시 제기된 지적과 같이 애초 이룸센터는 공공 공간의 목적을 갖고 설립되었음에도, 현재는 일부 법정 단체만이 휴게실을 포함한 대부분 공간을 점유하고 있다. 정작 500억 상당의 국가 세금이 투입된 공공 공간임에도 일부 단체 외 장애인들은 이용 상 많은 제약을 겪는 실정이다.

 

20075월에 건립된 총 14개 층 규모의 장애인종합복지공간인 이룸센터는 노무현 대통령의 장애인정책 국정과제로 출발하여 복권기금으로 설립된 건물이다. 2012년 한명숙 당시 민주통합당 대표는 여의도 앞 이룸센터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장애인차별금지법제정과 더불어 일할 수 있는 장소를 마련하겠다는 약속으로 탄생했다는 점을 강한 바 있다. 한명숙 전 대표 뿐만 아니라, 한 탈시설 장애인 또한 노무현 대통령이 국회 앞에서 장애인들이 열심히 싸우라는 취지에서 이룸센터를 건립했음을 언급한 바 있다. 다시 말해, 이룸센터는 모든 장애인이 적극 향유 할 수 있는 공공 공간의 목적으로서 노무현 대통령을 비롯한 정치인 및 장애인들의 열망이 담겨 있는 곳이다.

 

그러나 현재 이룸센터가 설립 취지에 맞는 공공 공간으로서 활용되고 있는지 의구심을 저버릴 수 없다. 첫째, 500억 상당이 투입된 복권기금의 배분 및 용도(복권 및 복권 기금법 제23조 제1)에 맞게 소외계층을 위한 공익사업의 용도로 활용되고 있는지, 둘째, 이룸센터 건립 취지에 맞게 장애인들의 적극적인 사회·문화 참여 활성화의 용도로 적극 활용되고 있는지 되묻고 싶다. 과연 현재 이룸센터는 장애인 종합 공공 공간으로서 소외계층을 위한 공익사업의 목적에 따라, “장애인들의 적극적인 사회·문화 참여 활성화를 위한 공간으로 당신을 비롯한 모든 장애인에게 활짝 열려 있다 말할 수 있는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는 모든 장애인에게 열린 공간이 아닌 소수만을 위해 닫힌 공간이 되어버린 이룸센터의 운영 방식을 규탄한다. 노무현 정부의 국정 과제를 통해 공공 예산이 투입된 공공 공간 이룸센터가 소수 법인의 사업 운영 공간만으로 독점된 현 상황에 문제를 제기한다. 다가올 건립 15년차를 맞이하여 이룸센터는 설립 취지에 따라 모든 장애인을 위한 공유 공간을 확보하여 열린 방향으로 새롭게 나아가야 한다.

 

이룸센터는 모든 장애인을 위한 복합공간으로서 언제든 비를 피할 수 있는 공유 휴게처’, ‘국회 앞에서 잠시 머무를 때 사무 작업이 가능한 공유 사무실’, ‘예술적 가치를 자유롭게 향유할 수 있는 공유 문화예술공간을 마련하여, 아래로부터의 민주주의를 실현하고 모든 장애인이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된 공간으로 거듭나야 한다.

 

설립 후 지난 15년 간 이룸센터가 법인단체를 위한 상주 공간으로서 주 기능을 했다면, 다가올 15년차를 대비하여 이룸센터는 차별과 배제 없는 공유 공간을 적극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

 

이하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는 장애인개발원과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국에 이룸센터 공간 개편을 요구한다.

 

하나. 이룸센터를 최초 건립 정신에 따라 모든 장애인을 위한 공간으로 보다 개방하고, 소수 장애인단체의 사업처로 독점되거나 좌우되지 않도록 투명한 운영 방안을 마련하라!

하나. 이룸센터에 공유 휴게처를 마련하여 여의도에 방문하는 모든 장애인이 잠깐 간식이라도 나눠먹고, 비라도 피하고, 햇빛이라도 피할 수 있도록 하라!

하나. 이룸센터에 공유 사무실을 마련하여 모든 장애인이 제약 없이 간단한 사무작업이라도 처리할 수 있도록 하라!

하나. 이룸센터에 공유 문화예술공간을 마련하여 모든 장애인이 제약 없이 자신의 문화예술 재능을 발산하고, 향유할 수 있도록 하라!

 

공공 공간 이룸센터는 설립 취지에 따라 소수의 법정 입주 단체만을 위한 공간이, 아닌 모든 장애인을 위한 공유 공간을 보다 적극적으로 마련하라!

 

 

2020113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자협] 소장단, 사무국장 역량강화 워크샵 참가 안내 kcil 2015.05.07 23390
공지 더 이상 죽이지마라! 중증장애인 활동보조 24시간 보장 촉구 기자회견 kcil 2014.04.25 27142
» 201103_[성명]이룸센터는 설립 취지에 따라 모든 장애인을 위한 공간으로 거듭나라! -모든 장애인이 이용가능한 공유 휴게처, 공유 사무실, 문화예술공간을 마련하라- file kcil 2020.11.19 14
103 201027_[보도자료]장애인탈시설지원법 제정 촉구 및 2021년 장애인예산 쟁취 전국 집중 결의대회 file kcil 2020.10.29 194
102 201023_[보도자료]장애인탈시설지원법 제정 '당신이 잇는 거리'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13주년&노란들판의 꿈&탈시설지역축제 행사 개최 kcil 2020.10.27 219
101 201020_[자료집]장애인지원주택 확대 정책 토론회 file kcil 2020.10.23 243
100 201015_[보도자료]_15년을 기다렸습니다. 교통약자이동편의증진법 개정을 위한 장애인들의 행진(Disability Pride) file kcil 2020.10.22 272
99 201009_[성명]문재인 대통령의 사회서비스원법 조속한 제정 입장을 환영한다. kcil 2020.10.12 244
98 200929_[보도자료]장애인 이동권 보장을 위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면담촉구 결의대회. file kcil 2020.10.05 397
97 200918_[보도자료]김순석-열사 추모동상, 기념관 추진위원회 제안 기자회견 및 김순석 열사 36주기 추모제 file kcil 2020.09.18 513
96 200917_[성명]'슈펴예산' 중앙정부는 장애인 생존권을 위한 울트라 예산을 편성하고 책임을 다하라! kcil 2020.09.18 330
95 200904_[성명]_공공의료 포기하고 밀실거래 추진하는 정부를 규탄한다! -정부는 시민사회의 참여를 통한 장애인건강권 실효성 확보를 위한 공공의료 확충방안 마련하라!- kcil 2020.09.15 383
94 [성명]_200903_무자격자 오선아는 선한목자재단 대표이사 사칭 중단하고, 파렴치한 불복소송 취하하라! kcil 2020.09.04 648
93 200826_[성명] 국가인권위의 정치인의 장애인비하발언 재발방지 권고결정 늦었지만 적극 환영한다. kcil 2020.08.28 456
92 200821_[보도자료]1842일 광화문 지하도 농성 8주년 기자회견 kcil 2020.08.28 670
91 「장애인 평생교육법」제정 필요성 및 법안 내용 쟁점 토론회 개최 file kcil 2020.08.19 730
90 200813_[성명]정부는 장애인건강권법 실효성 확보하여 장애인의 죽음을 방치하지 말라. - 대한의사협회는 파업보다 사회적 약자와 전국민 공공의료 보장에 함께하자!- kcil 2020.08.13 771
89 200813_[보도자료]의사협회 파업 반대! 공공의료, 장애인주치의 강화 촉구 기자회견 file kcil 2020.08.13 757
88 200806_[보도자료]장애인 활동지원 산정특례 보전자 대책 마련 촉구 및 밧줄 매기 투쟁 선포 기자회견 kcil 2020.08.12 791
87 200805_[성명서] 절름발이는 논쟁의 여지조차 없는 명백한 장애인 혐오 표현이다. - 21대 국회는 장애 혐오 표현을 즉각 멈춰라! kcil 2020.08.06 826
86 200717_[성명]서철모 화성시장의 '화성시 장애인 활동지원사업과 관련한 입장'에 대한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의 입장 kcil 2020.08.03 810
85 200716_[성명]시설운영자가 인권침해를 감시한다?!-권익옹호기관의 역할도 제대로 모르는 울산광역시는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의 사회복지버빈 수탁을 즉각 철회하라 kcil 2020.08.03 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