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국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공유하자

[성명]

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계획 환영,

부양의무자기준 완전 폐지 계획을 기다린다!

 

오늘 정부는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통해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조치를 밝혔다이 중 기초생활보장제도와 관련해 2022년까지 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을 폐지(고소득고자산가 제외)하고기준중위소득 산정방식을 개편하겠다는 내용을 담았다우리는 이번 발표가 2017년 문재인 대통령 공약 일부를 실행한 것으로 보고 환영하는 바다.

 

이제 의료급여 차례다

2015년 교육급여, 2018년 주거급여에서 부양의무자기준이 폐지됐다. 2022년 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이 폐지된다이제 기초생활보장제도에서 부양의무자기준을 유일하게 유지하는 의료급여의 부양의무자기준 폐지를 논의할 때다곧 발표될 제2차 기초생활보장 종합계획(2021~2023)에는 의료급여 부양의무자기준 폐지의 계획이 반드시 담겨야 한다.

 

기준중위소득 산정방식 개편수급자의 인간다운 삶 보장으로

지난 3년간 기준중위소득 인상률은 단 2%에 불과했다이는 수급자의 삶을 옥죌 뿐만 아니라 복지의 선정 기준선 자체를 낮추는 결과를 가져왔다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가 빈곤층에게 가장 많은 고통을 안겨주는 상황에서 기준중위소득 대폭인상이 필요하다기획재정부와 중앙생활보장위원회가 응답할 차례다.

 

부양의무자기준이제는 세상에서 퇴장해야 할 때

부양의무자기준 폐지는 빈곤 사각지대 해소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부양의무자기준 폐지는 가족의 소득과 재산을 이유로 복지수급권을 박탈한 가족중심 복지제도와의 결별이며사회보장보다 가족의 사적부조를 우선한 한 역사의 청산이다본인의 소득과 재산만을 기준으로 복지수급을 신청할 수 있는 것우리는 하나의 인간으로 인정받는 이 단순한 권리가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이후의 사회에서 확립되기를 바란다.

그런 점에서 정부의 이번 발표는 부양의무자기준 폐지에 미달한다고소득고자산가만을 제외한다고 하지만 이 기준이 높다한들 따로 사는 가족의 소득과 재산이 여전히 개인의 수급권 보장여부를 결정하기 때문이다이 기준이 결국 사라지고소득을 상실하게 된 모든 빈곤층이 기본권을 보장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우리는 계속 노력할 것이다.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2차 종합계획에 반영하라!

기준중위소득 대폭 인상으로 수급자의 인간다운 삶 보장하라!

빈곤층의 수치심을 먹고 자라는 복지제도는 퇴장할 때부양의무자기준 완전 폐지하라!

 

2020년 7월 14

 

기초생활보장법바로세우기공동행동

장애인과가난한이들의3대적폐폐지공동행동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자협] 소장단, 사무국장 역량강화 워크샵 참가 안내 kcil 2015.05.07 20453
공지 더 이상 죽이지마라! 중증장애인 활동보조 24시간 보장 촉구 기자회견 kcil 2014.04.25 24133
97 200918_[보도자료]김순석-열사 추모동상, 기념관 추진위원회 제안 기자회견 및 김순석 열사 36주기 추모제 file kcil 2020.09.18 78
96 200917_[성명]'슈펴예산' 중앙정부는 장애인 생존권을 위한 울트라 예산을 편성하고 책임을 다하라! kcil 2020.09.18 53
95 200904_[성명]_공공의료 포기하고 밀실거래 추진하는 정부를 규탄한다! -정부는 시민사회의 참여를 통한 장애인건강권 실효성 확보를 위한 공공의료 확충방안 마련하라!- kcil 2020.09.15 63
94 [성명]_200903_무자격자 오선아는 선한목자재단 대표이사 사칭 중단하고, 파렴치한 불복소송 취하하라! kcil 2020.09.04 160
93 200826_[성명] 국가인권위의 정치인의 장애인비하발언 재발방지 권고결정 늦었지만 적극 환영한다. kcil 2020.08.28 139
92 200821_[보도자료]1842일 광화문 지하도 농성 8주년 기자회견 kcil 2020.08.28 211
91 「장애인 평생교육법」제정 필요성 및 법안 내용 쟁점 토론회 개최 file kcil 2020.08.19 252
90 200813_[성명]정부는 장애인건강권법 실효성 확보하여 장애인의 죽음을 방치하지 말라. - 대한의사협회는 파업보다 사회적 약자와 전국민 공공의료 보장에 함께하자!- kcil 2020.08.13 289
89 200813_[보도자료]의사협회 파업 반대! 공공의료, 장애인주치의 강화 촉구 기자회견 file kcil 2020.08.13 278
88 200806_[보도자료]장애인 활동지원 산정특례 보전자 대책 마련 촉구 및 밧줄 매기 투쟁 선포 기자회견 kcil 2020.08.12 294
87 200805_[성명서] 절름발이는 논쟁의 여지조차 없는 명백한 장애인 혐오 표현이다. - 21대 국회는 장애 혐오 표현을 즉각 멈춰라! kcil 2020.08.06 323
86 200717_[성명]서철모 화성시장의 '화성시 장애인 활동지원사업과 관련한 입장'에 대한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의 입장 kcil 2020.08.03 317
85 200716_[성명]시설운영자가 인권침해를 감시한다?!-권익옹호기관의 역할도 제대로 모르는 울산광역시는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의 사회복지버빈 수탁을 즉각 철회하라 kcil 2020.08.03 326
84 200716_[보도자료] “장애인 생존권인 활동지원서비스를 필요한만큼 보장하라!” 중증장애인 활동지원권리 무시 서철모 화성시장 규탄 결의대회 file kcil 2020.08.03 326
83 200715_[보도자료] 장애등급제 진짜 폐지! 부양의무자기준 완전 폐지! file kcil 2020.08.03 339
» 200714_[성명]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계획 환영, 부양의무자기준 완전 폐지 계획을 기다린다! kcil 2020.08.03 316
81 200706_[성명]모든 차별에 저항하는 차별금지법 발의를 환영합니다. kcil 2020.07.13 515
80 200701_[보도자료]‘장애인 목숨도 소중하다!’ 장애등급제 가짜 폐지 1년 규탄 및 전동(前動)행진 file kcil 2020.07.06 565
79 200629_[성명서] 장애인 예산 감액 편성한 3차 추경 예산안 벼룩의 간까지 빼먹으려는 정부를 규탄한다! file kcil 2020.07.06 555
78 200622_장애등급제단계적폐지「장애인서비스지원 종합조사 도입 후 1년 평가 및 향후 과제 토론회_자료집 file kcil 2020.06.24 697